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1-14 오후 04:03:2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회
전체기사
사회일반
복지
기획
종교
뉴스 > 사회
경주시, 문화재관광사업 탄력 받는다
문화재 활용사업 전 부문 국비지원
권나형 기자 / skgud244@naver.com입력 : 2018년 10월 15일(월) 15:35
ⓒ 황성신문
경주시가 문화재 활용사업 전 부문에 선정돼 문화재를 통한 관광사업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지난 8일 경주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 7월 문화재청에서 실시한 2019년 문화재 활용사업 공모에 응모, 5개 전 부문에 모두 선정돼 경주의 위상을 다시 한 번 확인했다고 밝 혔다.
공모사업은 ‘문화재 문턱은 낮게’, ‘프로그램 품격은 높게’, ‘국민 행복은 크게’라는 전략으로 잠자고 있는 문화재의 가치와 의미를 발견하고 문화콘텐츠로 새롭게 창조, 살아있는 역사교육장 및 프로그램형 문화재 관광상품 개발로 문화재의 융복합적 활용을 통한 사회 문화 경제적 부가가치 창출을 목적으로 국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경주시는 문화재 야행, 향교·서원 문화재 활용, 전통산사 문화재 활용, 생생문화재 사업, 지역문화유산 교육사업 등 5개 전 부문에 7건의 사업이 선정됐다.
문화재가 집적된 지역을 거점으로 ‘야간문화 향유 및 체험프로그램’으로 큰 호응을 얻고 있는 ‘경주문화재 야행’은 셔블 밝긔 다래 밤드리 노닐다!라는 부제로 2016년 제1회 때부터 4년 연속 선정됐다.
향교‧서원 문화재(지정 및 등록문화재)에 내재된 역사적 의미와 가치를 지역의 인적 물적 자원과 결합해 인문정신 함양, 교육, 공연, 체험, 관광자원 등으로 창출한 문화재 향유 프로그램인 향교‧서원 활용사업에는 경주향교를 대상으로 한 ‘경주향교의 선비 樂, 유교 樂’이 ‘서원 네비게이션 타고 떠나는 시간, 공간, 인성 여행’이 옥산서원과 서악서원을 대상으로 펼쳐진다.
생생문화재 사업부문에는 태종무열왕릉과 진흥왕릉 등을 대상으로 한 ‘21C 글로벌 리더양성 新화랑 풍류체험’과 한국의 노블레스 오블리주를 대표하는 최 부자 고택의 ‘경주 최 부자! 곳간을 열다’가 선정됐다.
사찰이 보유한 문화재와 역사문화자원 등을 활용한 문화재 해설 및 강의, 체험, 공연 등 산사 문화재 향유 프로그램인 전통산사문화재 부문에는 경주 남산 칠불암을 대상으로 한 ‘경주 남산 5감(感)힐링체험’이 선정 돼 불국토 남산이 품고 있는 고유의 이야기를 담은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관광객을 맞이할 예정이다.
또 지역의 특색 있는 문화유산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정체성 강화 및 국민의 창의, 인성 함양과 문화유산 애호의식 고취를 위한 지역문화유산교육사업에는 사진, 애니메이션 영상을 활용한 교실수업과 역사현장 탐방을 통한 살아있는 교육 프로그램인 ‘문화유산방문교육’이 선정 됐다.
권나형 기자  skgud244@naver.com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주낙영 시장, 경주시 청렴도 끌어올..
주낙영 시장, 경주시 청렴도 위한 ..
농기센터, 노동력 절감 육묘법 소개
경주시, 비리신고 ‘청렴콜’ 개설
설연휴 환경오염 특별감시
동국대경주캠퍼스, 교육나눔 실시
경주읍성
市, 올해 보통교부세 4천13억 확보
한수원, 안전성 제고・미래 ..
‘에밀레종소리’ 경주 척사항 등대..
최신뉴스
주낙영 시장, 경주시 청렴도 위한 ..  
경주시, 대한민국축구종합센터 유..  
경주읍성  
동계훈련 유치로 지역경제 살린다  
경주시 인사단행  
경북문화관광공사,  
농기센터, 노동력 절감 육묘법 소..  
설연휴 환경오염 특별감시  
경주시, 농업인 실용교육 실시  
주낙영 시장, 경주시 청렴도 끌어..  
한수원, 안전성 제고・미래 ..  
경주시, 원가심사로 예산 40억 원 ..  
향토생활관 입사생 선발  
경주시 규모 2.5 지진 발생  
市, 올해 보통교부세 4천13억 확보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75 (2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