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6-24 오후 03:17: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회
전체기사
사회일반
복지
기획
종교
뉴스 > 사회
2/4분기 경기전망지수 전분기대비 13p 상승
그러나 기준치 ‘100’보다 밑돌아
박노봉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08일(월) 15:50
경주지역 2/4분기 기업경기가 전부기 보다 상승할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경주상공회의소(회장 최순호)가 지역의 주요 제조업체를 대상으로 2019년 2/4분기 기업경기 전망조사를 실시한 결과, 경주지역 기업의 BSI 전망치가 1/4분기 전망치‘45’보다 13포인터 상승한 ‘58’로 나타났으나, 여전히 기준치 100에는 훨씬 밑도는 것으로, 지역의 제조업체들이 느끼는 체감 경기와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감은 여전히 부정적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세계경제의 불확실성속에 중국과 유럽 등 주요 수출국가들의 글로벌 성장세 약화와 내수침체 장기화에 따른 생산, 소비, 투자가 동반 감소하고 있는 가운데 주 52시간제, 최저임금 상승 등 고용노동 환경변화에 대한 불안 심리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특히 지역의 대표적인 제조업체인 자동차 및 중공업 관련 제조업체의 경우 내수 침체와 수출 부진, 수익성 감소 등 삼중고의 악조건 속에 실적부진에 따른 경영악화로 경기전망지수가가 전국 평균보다 더 어둡게 전망하고 있으며 BSI격차 또한 큰 것으로 조사됐다.
2019년도 한국경제 성장률 전망치 예상에 대한 질문에는 올해 전망치보다 하회할 것이라는 응답이 64%로 가장 많았으며, 전반적인 투자여건을 묻는 질문에는 다소 어렵다(68%), 매우 어렵다(28%)로 96% 가까이 차지했으며, 위와 같은 이유로 최저임금 상승과 매출감소, 금리인상 등 경기 악화 요인과 경기 불확실인 것으로 조사됐다.
올해 지역기업 경영에 영향을 줄 수 있는 불안요인으로 최저임금 등 고용노동환경 변화와 내수 부진, 금리인상 가능성, 기업관련 규제법안, 산업구조조정 속도 둔화 등의 요인으로 나타남에 따라 기업 활력 제고를 위한 정부차원의 과감한 세제혜택과 각종 기업규제 완화 및 노동유연성 확대 등의 특단의 대책이 절실히 필요한 것으로 판단된다.
박노봉 기자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김해-헬싱키 직항노선 개설 된다
비리와 구설수 오른 자는 승진인사..
경주대-서라벌대 통합?…서라벌대 ..
주낙영 시장, 화랑마을 가상현실 체..
경주시, 6급 팀장급 이상 공무원 청..
경주시, 2020년 국비확보 ‘기재부 ..
매월 둘째주 토요일 벼룩장터 가는 ..
전국중학야구선수권대회 경주서 열..
경주시 ‘온라인 시민청원’창구 개..
한수원-美전력연구원 등 글로벌 포..
최신뉴스
비리와 구설수 오른 자는 승진인사..  
경주시 진정한 ‘시민 섬김’보여..  
‘대한민국 테마여행’추진 활성화  
경주시 물 정화기술… 베트남 水 ..  
경주시, 원전 후기 전략산업 육성 ..  
경주시, 청년고용 우수기업 적극 ..  
경주시, 6급 팀장급 이상 공무원 ..  
‘콩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하세요..  
경주서 아시아 환태평양 라크로스 ..  
HICO·문화뱅크, ‘경주윈터페어’..  
“포스코 용광로 불꽃 꺼져서는 안..  
김진현 문화엑스포 신임 사무처장 ..  
김태호 사격부 감독 국대 감독 선..  
폭염대비 오아시스 조성  
월성원전 주변 환경방사능“이상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75 (2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