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1-18 오후 03:20:1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회
전체기사
사회일반
복지
기획
종교
뉴스 > 사회
월성원전 주변 환경방사능“이상 없다”
경북대 방사선과학연구소, 조사결과 발표
권나형 기자 / skgud244@naver.com입력 : 2019년 06월 24일(월) 15:09
ⓒ 황성신문
월성원전 주변지역이 방사능에 안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수력원자력(주) 월성원자력본부(본부장 노기경) 주변 환경방사능 조사 용역을 맡은 경북대 방사선과학연구소(소장 박환배 교수)는 지난 13일 오전 양남면 월성스포츠센터 강당에서 지역주민 6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2018년도 월성원자력 주변 환경방사능조사 설명회’를 개최하고 이 같이 밝혔다.
경북대 방사선과학연구소 김홍주 교수는“월성원전 인근 5개 마을 주민대표와 공동으로 시료를 채취해 분석한 결과, 우리나라 전역에서 검출되는 방사능농도와 비슷한 수준으로 주민 건강에 미치는 영향은 거의 없었다”고 발표 했다.
경북대 방사선과학연구소는 2018년 월성원전 주변 방사선환경을 조사하기 위해 토양, 식수, 채소류 등 육상시료와 바닷물, 어류 등 해양시료 포함 총 788개 시료의 방사능농도를 조사 분석했다. 또 월성원자력 인근마을인 양남면 나아리․나산리․읍천1․2리, 양북면 봉길리의 5개 마을 주민대표와 공동으로 2018년 4월과 10월에 주민관심시료 9종 44개 시료도 채취해 방사능농도를 분석했다.
조사결과 주민관심시료인 읍천1리의 음용수에서 최대로 검출된 삼중수소 10.4Bq/L를 연간 섭취한다고 가정했을 때 유효선량은 일반인 선량한도인 1mSv/yr의 약 1만분의 2(0.0137%)로 인체의 영향은 미미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원전인근 표층토양, 하천토양, 해수, 어류 등에서 미량이 검출된 세슘137(Cs-137)은 과거 대기권 핵실험 등에 의해 전국에서 검출되는 수준이며 원전의 가동에 의한 영향이 아님을 설명했다.
월성원자력 주변의 방사선환경조사 및 방사선환경영향평가는 원자력안전위원회 고시에 따라 월성원자력 자체에서 매년 인근 지역의 1천800여개 환경 시료를 채취․분석하고 있으며, 신뢰성 확보를 위해 지역대학인 경북대 방사선과학연구소가 830여개 시료를 독립적으로 분석해 지역주민들에게 발표하고 있다.
경북대 방사선과학연구소 김홍주 교수는 “지역주민들이 원하는 신뢰성 있는 주민설명회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권나형 기자  skgud244@naver.com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주택시장의 안정(安定)을 위해 아파..
경주시는 지역 언론사 행사보조금 ..
교육청, 한국어 교실 종강
파퀴아오 필리핀 상원 의원, 경북방..
카메라 고발
지역 언론사들은 ‘택도’아닌 행사..
경주시, 적극행정 문화 확산한다
화재오인 소방차 출동 과태료 20만 ..
서면 은행나무 숲 ‘핫 플레이스’..
경북문화관광공사 노조, “보문상가..
최신뉴스
연안초, 행복학교 만들기  
이원식 전 경주시장 경주시노인회 ..  
주낙영 시장, 토지보상감정제도 개..  
경주시 국제관광도시 도약 서막  
논에 밭작물인 콩을 심으면 소득 ..  
㈜정명, 경주시에 250억 원 투자  
제5회 세계한글작가대회 경주서 열..  
경주시, 세입세출외현금 가상계좌..  
경주시, 지진 옥외대피소 사물주소..  
경주시, 경주농업미래 이끌 3인 배..  
경주시, 해삼 14만8천 마리 무상방..  
태풍피해 벼 경주시 전량매입  
신라왕경 특별법 법사위 통과  
경주시의회 상임위 11월 간담회 개..  
반기문 前 총장 “경주엑스포서 큰..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75 (2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