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1-12 오후 03:42:4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전체기사
신년사
뉴스 > 자치행정
월성동, 맞춤형복지팀 성과 대단
집수리와 반찬서비스
백순혜 기자 / 입력 : 2018년 10월 29일(월) 15:34
ⓒ 황성신문
월성동 맞춤형복지팀이 지난 22일 홀몸어르신 집수리와 밑반찬서비스, 물품 지원, 국민기초생활수급 자격 취득 등 독거노인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 통합사례관리에 상당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맞춤형복지팀은 지난 7월 월성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와 생계곤란과 주택 노후화로 누수와 붕괴의 위험 속에 홀로 사는 독거노인을 발굴했다.
우선 공영재가노인지원서비스센터에 의뢰해 매주 1회 밑반찬 서비스를 지원하는 한편, 기초연금만으로 생계비가 부족한 어르신에게 국민기초생활수급자격을 취득케 해 안정적인 생활을 돕고 세탁기 등 생활용품도 지원 했다.
지난 20일은 경주집수리봉사회(회장 박종배)와 경주시종합자원봉사센터의 도움으로 비가 새던 지붕과 붕괴된 천정을 수리하고, 오래된 벽지를 새로 도배하는 등 주거환경을 정비해 안락한 공간을 마련해주었다.
박종배 경주집수리봉사회장은 “노후 된 집수리로 어르신이 쾌적한 주택에서 지낼 수 있게돼 보람을 느끼며, 앞으로도 주거환경이 열악한 집에서 생활하시는 어르신들을 위해 지속적인 봉사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최정화 월성동장은 “지역사회보장협의체의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더불어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통해 민관이 협력한 우수 사례”라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맞춤형복지팀의 활동을 통해 복지사각지대 없는 살기 좋은 월성동을 만들겠다”고 각오를 밝 혔다.
한편, 월성동은 최근에 모녀자살사건이나 부자 고독사 처럼 생활이 어렵지만 복지정보가 없어 도움을 받지 못하고 극단적인 선택을 하는 복지사각지대 일제조사에 돌입했다.
복지사각지대나 어려운 이웃을 발견하면 경로당과 주민센터에 설치된 ‘이웃 愛 우체통’에 사연을 적거나, 월성동주민센터 맞춤형복지팀(☎ 054-779-8417)으로 신고하면 된다.
백순혜 기자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각종 행사에 지쳐가는 주낙영 경주..
동국대, 육우요리 대상수상 영예
도시가로수 은행나무
행사용 시장으로 만들어선 안 된다
경주, 미래자동차부품산업 거점도시..
경주교육청, 운영보고회
주 시장 “업무에 진정성을 가져라..
11월 부모교육 특강
경주시, 소 결핵, 브루셀라 일제검..
경주시, 우수기업 10개사 표창
최신뉴스
각종 행사에 지쳐가는 주낙영 경주..  
주낙영 시장, 나라시 특별시민 됐..  
경주, 미래자동차부품산업 거점도..  
한수원, 공공구매 우수기관 대통령..  
바이오복합재 국제심포지엄 개최  
경주시, 우수기업 10개사 표창  
월성원자력, 회화작품 특별 전시회  
경주시, 지방자치박람회 홍보관 운..  
국제펜한국본부, 세계한글작가대회..  
김석기 의원, 특별교부세 54억 확..  
가을 동궁원 더 아름다워 졌다  
경주읍성 향일문이 부활했다  
주 시장 “업무에 진정성을 가져라..  
더불어민주당 박용진 의원, 경제민..  
천연기념물 국견대회 개최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75 (2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