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9-09 오후 03:36:3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전체기사
신년사
뉴스 > 자치행정
경주시, 한우 헬퍼 지원 사업 추진
1일 헬퍼비용 7만 6천원 중 자부담 2만원만 납부
이용일수는 농가당 연 10일 이내, 인원은 일 2명
박노봉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20일(월) 16:19
ⓒ 황성신문
경주시는 한우농가의 열악한 노동환경을 개선해 농가 복지증진 및 삶의 질 향상을 위한 ‘한우 헬퍼(대체인력)’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한우 헬퍼’ 지원 사업은 애·경사, 질병, 교육 등 불가피한 사유로 농장을 관리할 수 없을 경우 한우 농가를 대신해 한우농장운영에 대한 경험이 풍부한 전문 인력을 지원해 안심하고 다른 일을 볼 수 있도록 농장관리를 대행하는 사업이다.
사업추진은 경주축협에서 한우헬퍼사업단을 구성해 한우농가가 날짜 및 기간을 정해 사업신청 시 원하는 날짜에 헬퍼를 실시한다.
먼저 농장현황 파악 및 사후관리를 위해 이달 31일까지 사업단(본점)에서 회원신청을 받은 후 다음달 3일부터 헬퍼 신청을 받는다. 지원을 원하는 농가는 기간 중 회원신청 후 희망일 15일전까지 경주축협 한우헬퍼사업단(본점)에 방문해 신청을 하면 된다.
한우 헬프 총사업비는 1억 500만원으로 시비 48%, 경주축협 26%, 자부담 26%이다.
이용농가는 1일 헬퍼비용 7만 6000원 중 자부담 2만원만 납부하면 되며, 이용일수는 농가당 연 10일 이내, 인원은 일 최대 2명까지 지원 된다.
경주축협 하상욱 한우사업단장은 “한우헬퍼 관련 교육을 이수하거나 한우 농장운영 경험이 풍부한 인력 14인으로 구성해 자체 지원 운영 요령에 따라 실시된다”며, “적극적으로 참여를 유도해 많은 농가가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고 또 농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주낙영 시장은 “농사짓고 소 키우며 아파도 쉬지 못하는 농가에 일정기간 휴식할 수 있는 여유를 주어 농가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수 있는데 한우헬퍼사업의 의미가 깊다”며, “소규모 농가 등 3천500여 한우농가가 필요시 모두 혜택을 볼 수 있도록 확대 지원하고, 경주축협과 협조하여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했다.
박노봉 기자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최신뉴스
7개월 앞둔 총선, 추석명절 밥상머..  
안강지구 태풍 등 재해위험 완전해..  
‘신라문화제’ 대한민국 최대 축..  
양저우시 대표단 경주 방문  
경주시, 추석맞이 도로정비 한다  
농촌지도자 회원대회 개최  
서라벌도시가스, 가스기기 지원  
안강읍 농촌중심지 활성화 사업 선..  
“화랑·원화 뽑습니다 많이 참가..  
장동호 의원, 경주시농촌지도자 감..  
중국 문화여유부 대표단 경주방문  
농기센터, 여성농업인 농기계 교육..  
공공디자인 총괄디렉터 제도 도입  
市, 체납세 영치위해 새벽 출동  
경주시, 환경미화원 공개 채용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75 (2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