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0 오후 04:23:0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회
전체기사
사회일반
복지
기획
종교
뉴스 > 사회
경주출신 양태원 여사 ‘광주 3·1운동’ 정부포상
재야사학자 정재상씨 발굴·서훈 신청
박노봉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04일(월) 16:12
ⓒ 황성신문
경주 출신 독립운동가가 3·1운동 100년 만에 독립운동가로 인정돼 대통령 표창을 받는다. 광주 3‧1운동에 가담해 옥고를 치른 양태원(楊泰元‧女‧1904~?‧ 경주시 내남면 덕천리‧학생) 여사 등 영호남‧제주 출신 독립운동가 5명이 3‧1운동 100년 만에 경남 하동의 재야사학자 정재상 씨의 노력으로 정부 포상을 받는다.
27일 경남 하동군에 따르면 지난 2009년 재야사학자 정재상 경남독립운동연구소장이 국가기록원에서 발굴‧서훈 신청한 광주3‧1만세운동 참여자 5명이 정부포상을 받는다고 밝혔다. 정 소장이 서훈 신청한 광주 3‧1독립운동가는 2009년부터 2019년 까지 20명이 유공자로 인정받았다.
대통령표창을 받는 양태원(楊泰元‧女‧1904~?‧경북 경주시 내남 덕천‧학생) 여사는 1919년 3월 10일 오후 3시께 광주 부동교(광주 동구 불로동과 남구 사동을 잇는 다리) 아래 작은 장터에서 김강, 김철, 최병준, 최한영 등과 숭일학교‧수피아여학교‧광주농업학교 교사 및 학생 주민 1천여 명과 독립만세운동을 펼쳤다.
양태원 여사는 만세운동으로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 형을 선고 받았다.
한편 정재상 소장은 “3‧1운동 100년 만의 뒤늦은 서훈이지만 모두에게 감사한 마음”이라며 “우리 후세들은 이분들의 민족애와 위국헌신을 결코 잊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박노봉 기자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기관지 천식
공무원들의 사고 변화가 지역경제 ..
“졌을 때는 분열했고, 이겼을 때는..
어르신 맞춤형 스마트폰 활용교육 ..
노기경 본부장, 자매결연마을 순회 ..
강변로 도로개설 교통정체 해소한다
황성공원, 토지은행 공공토지비축 ..
경주시, 학교 방사능방재 교육 실시
화랑마을․경주교육청, 관학교..
백번광고 구본율 사장 장학금 기탁
최신뉴스
경주시 택시요금 12.5% 인상  
경주시 축구종합센터 3순위로 밀려  
경주시, 소상공인 특례보증지원 업..  
경주시 아름다운 꽃길 4개소 선정  
주낙영 시장, 모내기철 맞아 현장 ..  
경주시, 한우 헬퍼 지원 사업 추진  
경주시, 힐링으로 변화의 에너지 ..  
2019년 상반기 순회 법제교육 실시  
경주서 한일의원연맹 회의 열려  
외동생활체육공원, 9년만에 준공  
중국 난핑시 우호 단 경주 방문  
포항시 초등교(원)장 협의회, 화랑..  
한국당 경주시당원협, 사랑의 산불..  
경주·포항, ‘상생의 물길’ 형산..  
“농기계 보험 들어 안전한 영농하..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75 (2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