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18 오후 03:52:2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사회
전체기사
사회일반
복지
기획
종교
뉴스 > 사회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돗토리현 매장문화재센터와 학술교류 협약
학술 교류와 공동연구
권나형 기자 / skgud244@naver.com입력 : 2019년 03월 11일(월) 15:37
ⓒ 황성신문
문화재청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소장 이종훈)는 지난달 28일 일본 돗토리현 매장문화재센터에서 일본 돗토리현(鳥取縣) 매장문화재센터(센터장 키타무라 쥰이치)와 문화유산 조사와 공동 연구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약으로 고대 환경 복원 성과물 교류, 공동연구, 학술 정보 교환 등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해 나가기로 했다. 주요 협약 내용은 ▲조사연구와 정비 활용 등에 관한 정보 교환 ▲연수 교류 등 직원 상호 방문 ▲공동 기획 연구 활동과 학술심포지엄 개최 ▲기타 학술정보와 간행물 교환, 자문 등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이 축적한 학술정보를 공유하고, 공동 조사·연구와 심포지엄 개최 등을 진행, 그 성과를 국민들에게 공개할 예정이다.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는 천 년 고도 경주를 중심으로 신라문화권 조사‧연구 중심기관으로, 현재 신라 궁성(월성․왕경지구), 신라 고분(쪽샘지구), 신라 사찰(사천왕사지‧황룡사‧분황사 등) 핵심 유적에 대한 조사‧연구를 지속적으로 수행하고 있다.
일본 돗토리현 매장문화재센터는 야요이시대(弥生時代, 기원전 10세기 ~ 기원후 3세기) 유적인 아오야카미지치(靑谷上寺地)․무키반다(妻木晩田) 유적 발굴조사를 20년 이상 실시하면서 야요이시대의 마을, 숲, 먹거리 등을 복원해나가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러한 유적의 조사․연구․정비의 과정이 유기적으로 진행된다는 점은 경주 월성 발굴조사와 그 주변 고 환경 연구에 있어 시사점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한편, 지난 2일 돗토리현 매장문화재센터에서 주최한 ‘왜인의 진실-DNA․연대‧환경으로부터의 접근’ 심포지엄에서는 국립경주문화재연구소 안소현 연구원의 주제발표가 주목을 받았다.
발표는 ‘아오야카미지치(靑谷上寺地) 유적의 야요이인을 둘러싼 고환경’이란 제목으로, 꽃가루분석을 통해 본 2~3세기대의 식물자원의 분포와 식물자원을 이용한 생활모습에 대한 연구 내용을 담았다. 이번 발표는 양 기관 연구 교류의 시작을 알리는 것으로 한국과 일본의 고 환경 연구와 고대 생활상 복원에 있어 양 기관의 역할을 기대하게 한다.
권나형 기자  skgud244@naver.com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지역 중견 D건설업체 시내버스 인수
신체 활동과 스트레스 해소
다스, 美 현대기아차에 5년간 3천70..
‘皇城新聞’, 창간6주년 기념식 개..
김석기 의원, 월성1호기 재가동 하..
2019년 경주농업대학 입학식 열려…
한수원 비정규직, 자회사 전환 합의
3·13 경주시 조합장 13명 당선자 ..
경주시, 2019년 지역주도형 청년일..
봄이 오는 길목
최신뉴스
지역 중견 D건설업체 시내버스 인..  
‘皇城新聞’, 창간6주년 기념식 ..  
2019년 경주농업대학 입학식 열려..  
경주시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1차..  
경주시 주택경기 침체로 신규 주택..  
경주시, 2019년 지역주도형 청년일..  
2018년산 정부 벼 보급종 333톤 공..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역량강화 교육..  
경주시 다문화가족의 친정나들이  
3·13 경주시 조합장 13명 당선자 ..  
김석기 의원, 월성1호기 재가동 하..  
경주시선거관리위원회, 동시조합장..  
동국대경주병원, 신축건물 건립 착..  
복지현장 속으로 찾아가는 통합사..  
한수원, 동남권 에너지 공기업 협..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75 (2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