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1-11 오후 03:39:1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전체기사
신년사
뉴스 > 자치행정
양저우시 대표단 경주 방문
주 시장 만나 우호 다져
권나형 기자 / skgud244@naver.com입력 : 2019년 09월 09일(월) 15:34
ⓒ 황성신문
해외우호도시인 중국 양저우시 대표단 8명(단장 위팅(余珽) 부시장)이 지난 1일 경주시를 방문하고 주낙영 시장을 접견했다.
양저우시는 2천500년이 넘는 역사를 자랑하는 세계적인 역사문화도시로, 당나라시대 신라 대유학자 최치원 선생이 유학 후 과거에 급제해 관료생활을 한 곳이다. 이렇듯 깊은 역사적 인연을 배경으로 양시는 2008년 우호도시 인연을 맺은 이래 폭넓게 교류를 추진해 오고 있다.
특히 양저우시는 내년도 중국의 동아시아문화도시로 선정됐으며, 대표단은 지난달 30일 인천에서 열린 ‘2019 제11회 한중일 문화·관광장관회의’ 동아시아문화도시 선정식에 참석한 후, 오랜 우호도시인 경주시를 방문했다.
주낙영 시장은 “시진핑 국가주석이 역사 속 한‧중 우호교류의 대표적인 모범사례로 최치원 선생을 언급한 바 있으며, 한국과 중국, 경주와 양저우의 우호교류의 상징인 최치원 선생을 가교 삼아 향후 양국 및 양 시간 교류가 더욱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위팅(余珽) 부시장은 “경주시장 관사를 새롭게 단장한 국제문화교류관의 첫 손님으로 양저우 대표단을 따뜻하게 맞아 주신데 대해 사의를 표하고, 앞으로 양시가 문화교류를 비롯해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 발전해 나갔으면 한다”고 화답했다.
경주시 국제문화교류관은 9월 개관을 앞두고 있으며, 경주시의 국제교류 수증품과 교류현황을 소개하고, 작은 결혼식을 개최하는 등 국제교류협력의 장, 시민소통의 장, 다양한 문화행사의 장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한편 양저우시 대표단은 최치원 선생이 생활하며 나라의 앞날을 걱정해 상소문을 올린 상서장을 둘러본 뒤 귀국길에 올랐다.
권나형 기자  skgud244@naver.com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주시는 관광지 ‘통합이용권’발..
경주시 관광정책은 뒷걸음 치고 있..
동국대, 故최종근 하사 장학증서 수..
수도권 사람들 경주 농특산물 맛보..
동국대 홍성호 교수 우수논문상 수..
카메라 고발
‘알레르기 비염’, 똑똑하게 극복..
교육청, 한국어 교실 종강
파퀴아오 필리핀 상원 의원, 경북방..
경주시, ‘굿 에어시티’로 선정
최신뉴스
경주시는 지역 언론사 행사보조금 ..  
한, 중, 일, 대만, 원전 안전 위해..  
카메라 고발  
市, 체납세 징수 통해 자주재원 확..  
해오름 동맹 공동협력사업 발굴 회..  
시민감사관 발전방향 토론회  
수산자원 회복에 경주시가 앞장선..  
경주시 관광기념품 공모전 개최  
경주시, 진로취업박람회 개최  
서면 은행나무 숲 ‘핫 플레이스’..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 선출  
남북 디지털헤리티지분야 협력 논..  
경북문화관광공사 노조, “보문상..  
경주시, 적극행정 문화 확산한다  
파퀴아오 필리핀 상원 의원, 경북..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75 (2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