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03 오전 09:48:1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전체기사
신년사
뉴스 > 자치행정
경주시, 행불 체납 차량 고통받는 체납자와 함께하다
고질 체납자동차 전수조사 일제정리
김치억 기자 / 입력 : 2020년 07월 10일(금) 14:25
경주시 징수과는 지난 5~6월 2개월에 걸쳐 고질 체납자동차에 대한 일제 전수조사를 실시했다. 지난 10년 간 실물 자동차가 실존하는지 여부를 알 수 없으면서 자동차등록원부 상에는 말소되지 않은 592대자동차에 대해 행방과 이력을 조사했다.
현재 고질 체납자동차는 23개 읍면동별로 적게는 2대, 많게는 67대의 자동차가 분포돼 있다. 각 소유자와 직접 대면·비대면으로 조사를 한 결과 현재 68대의 자동차만 운행 중이며, 나머지 524대는 도난 및 폐차장 입고, 방치, 대포차(불법 명의등록)로 소재지 불명, 차령 초과로 말소, 멸실인정, 이전 등 사유로 자동차등록원부상의 소유자가 자동차를 소유하고 있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경주시 징수과에서는 “운행 중인 자동차는 번호판을 영치하거나 족쇄를 설치해 운행을 못하게 하고, 고액 체납 자동차에 대하여는 강제 견인 조치해 공매 절차를 통해 체납 자동차세를 징수하겠다”고 말했다.
실물 자동차 존재 여부를 알 수 없는 도난차 및 대포차, 행방불명 자동차 472대에 대하여는 소유자가 차량등록사업소에 가서 멸실인정 신청(차령이 12년 초과한 자동차)을 해 자동차가 멸실됐음을 인정받도록 안내했고, 멸실인정 신청이 불가한 52대 자동차에 대해서는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세정과에 과세유예 조치를 요청했다.
최정근 징수과장은 “고질 체납자동차 때문에 복지혜택이나 건강보험료 등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민들의 애로사항을 적극 해결해 시민이 행복하고 체납세가 줄어드는 징수행정을 추진하겠다”고 말 했다.
김치억 기자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황오동에는 아름다운 사람들이 살..
최신뉴스
“황오동에는 아름다운 사람들이 ..  
압도적 찬성 속 월성원전 맥스터 ..  
‘경주페이’지역경제 효자노릇 ‘..  
‘2020년 세계유산 축전-경북’ 경..  
경주시, 수산분야 피해보전 직불금..  
경주소방, 불시 가동훈련 평가 실..  
농기계 임대료 감면 연말까지 연장  
두류공단 진입로 확장 올해 마무리..  
경주시, 황룡사 중문·남회랑 실제..  
경주시의회 문화행정위원회 현장방..  
경주시의회 경제도시위원회 첫 행..  
경북도의회 기경위, 경주시교통정..  
경주시, 지역대학과 상생 협력한다  
주낙영시장, 호우 대비 재해복구사..  
가칭 제2금장교 ‘황금대교’로 확..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용황로 9길 11-6 (4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