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11-23 오후 03:53:1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전체기사
신년사
뉴스 > 자치행정
김석기 의원, “월성1호기는 국정농단”기자회견
경주시와 경주시민들에게 피해보상 주장
황성신문 기자 / 입력 : 2020년 11월 13일(금) 15:38
ⓒ 황성신문
김석기 국회의원(국민의힘·경주시)이 월성1호기 조기폐쇄를 ‘국정농단 사건’으로 규정하고 경주시에 대한 피해보상을 요구했다. 지난 11일 오전 김석기 의원과 경주지역 시·도의원들이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감사원 감사로 드러난 월성1호기 조기폐쇄 조작·은폐는 국정농단 사건’이라며 검찰의 철저한 수사와 관계자 처벌 및 월성1호기의 조기폐쇄로 발생한 경주시의 피해에 대해 보상할 것을 촉구했다.
이날 김석기 국회의원과 함께 기자회견에 참여한 경주지역 시·도의원은 서호대 경주시의회 의장, 엄순섭 시의원, 이동협 시의원, 최병준 도의원, 박승직 도의원 등이다.
김 의원은 기자회견을 통해 “청와대가 탈원전 정책을 밀어붙이기 위해 월성1호기 조기폐쇄 결정에 개입했으며, 산업부와 한수원 등이 조작을 적극 실행한 것으로 감사원 감사결과 보고서를 통해 확인됐다”며 “문재인 대통령과 현 정부가 입버릇처럼 얘기하던 국정논단 사건과 다를 것이 없다”고 지적했다.
이어 “청와대가 구체적으로 어떻게 개입했고, 관련 기관들을 이를 어떻게 이행했는지 낱낱이 밝혀내 위법한 행위를 한 관계자들을 전원 엄벌해야 한다”며 “검찰은 청와대와 정치권의 압력에 굴하거나 좌고우면하지 말고 신속하고 철저하게 수사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또한 “문재인 정부의 막무가내 식 탈원전 정책으로 국가의 직·간접적인 피해액이 천문학적일 것으로 추정되며, 경주시 역시 2022년까지 지원받아야 했던 법정지원금 및 지역자원시설세 등 약 430억 원이 넘는 재정적 손실이 초래됐다”며 “무모한 탈원전 정책을 폐기하는 것은 물론, 즉시 월성1호기를 재가동하고 경주시와 경주시민들이 받은 막대한 피해에 대한 보상과 공개사과를 촉구한다”고 강력히 주장했다.
황성신문 기자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주 시내버스운행 전면 정지되나....
“청년들이여 창업의 꿈을 가져라”
경주시, 중앙시장공영주차장 관리 ..
경주시 강동면 ‘형산강 역사문화관..
경주시, 국내 최대 수소연료전지 발..
경주시, 중앙시장공영주차장 관리 ..
경주시, 재난 예·경보시설 현대화 ..
국내 문화재人들의 축제, 2020 국제..
경주, ‘2022 제4회 대한민국 사회..
경주시, 2021년 지적재조사사업 주..
최신뉴스
경주시 내년예산 1조4천895억 원 ..  
경주 시내버스운행 전면 정지되나...  
경주시, 중앙시장공영주차장 관리 ..  
경주시, 국내 최대 수소연료전지 ..  
경주, ‘2022 제4회 대한민국 사회..  
국내 문화재人들의 축제, 2020 국..  
경주시, 외동하수처리장 증설사업 ..  
경주시 공무원, 물분야 기술사 3관..  
경주시, 재난 예·경보시설 현대화..  
경주시 강동면 ‘형산강 역사문화..  
경주시, 2021년 지적재조사사업 주..  
경주시 농산물가공센터 개소식 열..  
경주시, LH와 고령자 복지주택 건..  
서면 지역 도시가스 배관망 구축  
“청년들이여 창업의 꿈을 가져라..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용황로 9길 11-6 (4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