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5-07 오후 04:18: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전체기사
신년사
뉴스 > 자치행정
경주시, 재난 예·경보시설 현대화 완료
신속한 재난 상황 전달 생명과 재산보호
김치억 기자 / 입력 : 2020년 11월 20일(금) 16:05
ⓒ 황성신문
경주시는 민선7기 주낙영 시장의 공약사업 중 하나로, 정보 취약지역인 농어촌마을에 신속히 재난상황을 전파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한 ‘ICT기반 재난 예·경보시스템 현대화’ 공약을 달성했다.
‘ICT기반 재난 예·경보 현대화’는 시청 내에 자동음성통보 서버를 구축하고 각 마을에 재난방송장비를 설치해 ICT 정보기술을 활용한 상황전파 시스템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지난해부터 사업비 37억 원을 들여 순차적으로 437개소의 재난 예·경보시설 단말기와 무선장비를 신설·교체했다.
원래 2022년까지 62억 원의 예산으로 352개소의 재난 예·경보시설만 정비할 계획이었으나 다양한 노력으로 예산을 절감하며 더 많은 예·경보시설에 시스템을 구축해 ‘공약이행 주민평가단’의 심의 과정에서 높은 호응을 얻어 공약을 완료할 수 있었다.
경주시가 7억 원의 예산을 절감하며 공약목표를 초과 달성할 수 있었던 원인은 현장밀착조사와 업무연찬, 그리고 ‘18년도에 개정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고시를 적용해 여러 대의 자동음성통보단말기를 설치하는 대신 한 대의 자동음성통보단말기와 여러 대의 옥외무선단말기를 함께 설치함에 따라, 재난 예·경보 전파 지역 확대 및 신속성 제고, 이·통장의 마을방송 겸용을 통한 예산 절감효과를 수반했기 때문이다.
이번 사업으로 설치된 재난예·경보시스템은 호우·태풍 등의 자연재난에 대한 재난 예·경보, 행동요령, 대피명령 등을 신속히 전달해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데 기여하며, 특히 제10호 태풍 ‘하이선’ 상륙 때 주민 긴급대피명령 발령 등을 신속하게 전파했다.
또한 올해 유례없는 코로나19 확산으로 마스크 착용 및 예방수칙, 방역활동의 꾸준한 전파로 전염병으로부터 시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 데에도 큰 역할을 하고 있다.
김치억 기자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도 넘은 외동읍, 이번에는 방역수칙..
마석산
아직도 정신 못 차린 외동읍
皇城新聞운영위원회,동국대 경주병..
적자운영 경주시 견인관리사업소 존..
경주시, 제1회 추경 예산안 1천685..
보문단지 진출입로 개통...7년 만에..
‘경북웹툰캠퍼스’ 조성사업, 순항
경주시, 내년도 국비 예산 확보에 ..
동부사적지대(발천) 발굴조사, 현장..
최신뉴스
적자운영 경주시 견인관리사업소 ..  
양북면 사라지고 ‘문무대왕면’선..  
경주시, ‘신라금속공예지국’ 조..  
경주상의, ‘2021년 상공대상 시상..  
아동학대 전담의료기관 동국대 경..  
제259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폐회  
경주서 박혁거세 왕비 설화 깃든 ..  
경주시, 적극행정 우수공무원 5명 ..  
주낙영 시장, 화상회의 통해 시정 ..  
경주시, 호국영웅 유가족에 화랑무..  
베트남 공무원, 경주서 지방행정 ..  
경주시종합자원봉사센터, 가족봉사..  
외동하수처리장 증설 실시설계용역..  
경주지역, 코로나19 확산 ‘심상치..  
시내버스승강장, 시화작품 전시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용황로 9길 11-6 (4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