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2-26 오후 03:54:5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전체기사
신년사
뉴스 > 자치행정
희망농원 환경개선 ‘국무회의 공식안건’채택
대통령주재 국무회의서 상황보고 한다
황성신문 기자 / 입력 : 2021년 01월 15일(금) 16:02
ⓒ 황성신문
경주시의 지역최대 숙원 사업인 ‘천북면 희망농원 환경개선 사업’이 대통령 주재 국무회의 공식 안건으로 오른다.
경주시 관계자는 “19일 열리는 대통령 주재 국무조정회의에서 천북 희망농원 환경개선 사업에 관한 전반적인 사항이 공식 안건으로 보고된다”며 "정부 차원의 관심을 얻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지난 10일 밝혔다.
'국무회의 배석기관'인 국민권익위원회는 과거 희망농원 강제 이주로 고통 받은 한센인들과 이주민들의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범정부 차원의 지원이 필요하다는 점을 설명할 예정이다.
또 관계부처인 환경부와 농식품부 등에는 환경개선에 필요한 국비 조기 지원 등을 요청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 7일 정부세종청사에서 권익위 주관으로 열린 관계기관 회의에서 경주시를 비롯한 경북도, 농식품부, 환경부 4개 기관은 △폐슬레이트 철거 △노후 침전조 정비 △하수관거 정비 △집단 계사벽체·바닥 철거에 대해 집중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서 △폐슬레이트 △노후 침전조 △하수관거 등의 정비를 환경부가 맡기로 하는 등 큰 진전이 있었지만 △집단 계사 벽체·바닥철거는 법적 근거가 없어 부처 지정에 일부 난항도 있는 것으로 알려진다.
이에 따라 경주시는 19일 열릴 국무조정회의에서 권익위를 통해 대응 방향 보고와 함께 환경개선 소요예산 210억 원 중 국비 117억 원의 조기 지원을 요청할 계획이다.
앞서 주낙영 시장은 지난해 10월 전현희 권익위원장이 기관조정을 위해 천북 희망농원을 방문하자 “희망농원은 시설 노후화로 집단계사 시설에서 나온 분뇨로 인해 주변 환경 훼손은 물론 인근 도시 포항시의 식수원인 형산강 수질오염 등이 우려됨에 따라 환경개선이 시급하다”며 정비에 필요한 국비 지원을 강력건의 했다.
희망농원은 정부의 경주 보문관광단지 개발로 1979년 경주시 천북면 신당3리 일대로 강제 이주하면서 형성된 양계장 마을로, 집단 계사 452동이 오래되고 낡아 환경이 열악한데다 재래식 정화조와 낡은 하수관로에서 악취가 발생하는 등 환경 개선이 지급한 실정이다.
한편 경주시는 정부에 △폐슬레이트 철거 56억 원 △하수관거 정비 35억 원 △노후 침전조 정비 25억 원 △집단 계사벽체·바닥철거 94억 원 등 210억 원을 요청했다.
황성신문 기자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소 문 (所 聞)
보문단지 짚라인, 경북관광공사 독..
주낙영 시장 ‘혁신도시 시즌2’ 유..
황성동과 금장리 잇는 ‘황금대교’..
경주상공회의소↔서울보증보험㈜ 업..
김석기 의원, 월성원전 삼중수소 유..
경주시의회 제257회 임시회 개회.....
경주시, 농지원부 일제정비 추진 한..
경주시, 복지지원 확대로 복지도시 ..
모곡항, 레저·해양관광 특화 어항..
최신뉴스
경주시 코로나19 백신접종 시작됐..  
이상걸 ㈜월성종합개발 회장, 제24..  
카메라 고발  
경주시, ‘경북 산단대개조 사업’..  
경주시, 전기차 구매 보조금 지원 ..  
서호대 의장, ‘고!고! 챌린지’ ..  
고분‘금관총’, 현대적 전시공간..  
제257회 경주시의회 임시회 폐회  
경주시, 22일부터 ‘세종사무소’ ..  
경주시, 계약원가심사로 75억원 예..  
경주 첫 백신 접종...건천 요양시..  
경주시, 새해 첫 시민과의 대화 성..  
경주시 원도심 주차타워 건립 주차..  
경주시, 아이스팩 수거 중앙시장에..  
경주시·한국토지주택공사, 저소득..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용황로 9길 11-6 (4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