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01-28 오후 04:18:5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자치행정
전체기사
신년사
뉴스 > 자치행정
경주 ‘분황사 당간지주’ 보물 지정
체계적 보존·활용위해 지자체 등과 적극 협조
김치억 기자 / 입력 : 2021년 11월 26일(금) 16:05
ⓒ 황성신문
문화재청은 경북도 유형문화재 '경주 구황동 당간지주(慶州 九黃洞 幢竿支柱)'를 '경주 분황사 당간지주'라는 이름으로 국가지정문화재 보물로 지정했다.
최근 문화재청에 따르면 '경주 구황동 당간지주'는 분황사 입구 남쪽과 황룡사 사이에 세워진 것으로 고대 사찰 가람에서의 당간지주 배치와 분황사 가람의 규모와 배치, 황룡사의 것으로 보이는 파손된 당간지주가 황룡사지 입구에 자리한 예가 있는 점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보면 구황동 당간지주는 분황사에서 활용하기 위해 세워진 것으로 보인다.
이에 문화재청은 현재의 문화재명인 '경주 구황동 당간지주'를 '경주 분황사 당간지주'로 이름을 고쳐 지정했다. 당간지주는 당을 걸기 위한 당간을 고정하는 지지체로 통일신라 초기부터 사찰 입구에 본격적으로 세워진 조형물이다.
'경주 분황사 당간지주'는 일제강점기에 촬영된 사진과 현재의 모습이 차이가 없는 것으로 보아 외적인 변화가 없었던 것으로 보인다. 전체적인 형태와 외관 등이 현재 보물로 지정된 경주 망덕사지 당간지주, 경주 보문사지 당간지주, 경주 남간사지 당간지주 등과 유사해 이들 당간지주와 비슷한 시기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문화재청은 이번에 보물로 지정된 '경주 분황사 당간지주'을 체계적으로 보존·활용토록 해당 지방자치단체 등과 적극적으로 협조해 나갈 계획이다.
김치억 기자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주 보문관광단지에 국내 최장 ‘..
“지역발전 위해 평생 헌신하신 어..
“탈원전 정책에 따른 지원대책 마..
주낙영 시장, 새해 첫 읍면동장 회..
경주상공회의소,중대재해처벌법 시..
충효동 일대 소방도로, 불법주차 대..
현대강업(주),설 맞아 경주시장애인..
불법주차 단속 차량 근무형태 개선
민주당 경북도당 선대위 경주지역 ..
코로나도 못 말린 경북도민의 이웃..
최신뉴스
6.1지방선거 예비후보등록 시작 본..  
주낙영 시장, 수십 년 묵은 지역 ..  
주낙영 시장, 투자유치 위한 힘찬 ..  
경주시-지역 대학, “소통·협력해..  
신년맞아 가축시장 방문 축산농가 ..  
경주시, 경북도 주관 ‘계약원가심..  
경주시, 임대청사 원스톱 민원처리..  
‘경주 시내버스 또 승객 생명 살..  
경주시, 3차 백신접종 시민 2명 중..  
경주시, ‘설맞이 전통시장 행복 ..  
경주시, 우수자원봉사자 공공주차..  
경주시, 상반기 평생학습 강좌 수..  
경주시, 시대에 뒤떨어진 행정 관..  
경주시, 여성가족부와 ‘여성친화..  
경주엑스포, 설맞이 지역사회 나눔..  

인사말 윤리강령 윤리실천요강 편집규약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용황로 9길 11-6 (4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