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15 오후 04:14: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경북도정
전체기사
뉴스 > 경북도정
“졌을 때는 분열했고, 이겼을 때는 단합했다”
한국당 황교안 대표 ‘민생 대장정’ 9일 경주 방문
박노봉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13일(월) 16:05
↑↑ 지난 9일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경주를 방문해 중심상가를 찾아 시민들의 목소리를 들었다.
ⓒ 황성신문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는 9일 “오늘 여론조사 결과 자유한국당 지지율이 34.8% 나왔다. 더불어민주당과의 격차가 1.6%밖에 나지 않는다”며 “자유한국당이 힘들 때 당원 동지들이 중심을 잘 잡아 이런 결과를 얻었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저녁 경주를 방문한 자리에서 “자유한국당은 지난 3번의 선거에서 다 졌지만, 2015년 이전에는 선거에서 이겼던 경험을 가진 정당”이라며 “졌을 때에는 분열했고, 이겼을 때에는 단합을 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당의 지지율을 떨어뜨리는 것은 간단하다”며 “말 한마디 사고로 지지율이 2~3%로 떨어진다”며 “한 사람 한 사람이 긴장하고 당을 위해 마음을 모아 국민들에게 잘 전달될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말했다.
특히 황 대표는 “1년 뒤에는 총선이 있다. 한결 같은 한마음으로 서로 아껴주면서 나아가자. 300만 당원들이 다 잘할 수 는 없다. 실수할 때도 있다. 실수를 감싸주면서 혼자보다는 다 같이 단합하면서 뒤쳐지는 사람을 이끌어주는 것이 자유우파의 따뜻함”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앞서 김석기 국회의원은 “문재인 정권의 폭거에 맞서 대한민국을 수호하고, 자유시장경제의 가치를 지키기 위해 황교안 대표가 전국 민생 대장정에 나섰다”며 “경주가 어렵다는 것을 알고, 경주 시민의 목소리를 듣고, 격려하기 위해 왔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지금 대한민국은 어려운 상황이다. 국민들은 먹고 살기가 힘들고, 나라 경제는 망가지고, 국가 안보는 위험하다”며 “당원 동지 여러분이 나라를 지키고, 국민을 살리겠다는 강한 의지를 모아나가자”고 덧붙였다.
황교안 대표는 이날 경주 중심상가를 돌며 시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당원들과 만찬을 가졌다. 황 대표는 보문단지 인근의 민박집에서 하루를 보내고, 10일에는 주민들과 조찬을 할 계획이다. 조찬 후에는 영천을 거쳐 대구를 찾는다. 주말인 11일에는 대구문화예술회관 앞에서 문재인 정부 규탄을 위한 4차 장외집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박노봉 기자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투자는 신경주역세권 개발지역에
A중학교, 14명이 1명에게 언어폭력
외동읍 발전협의회, 사랑의 집수리
제32회 경주시 농업경영인대회 개최
김창래 현곡면장, 경로당 방문 부임..
경주시의회 문화행정위원회 간담회
경주 옥산서원, 유네스코 세계문화..
이윤호 보덕동장 경로당 부임 인사
황오지구 주민협의체 교육 수료식
신월성 2호기, 제3차계획예방정비 ..
최신뉴스
외동읍 발전협의회, 사랑의 집수리  
신월성 2호기, 제3차계획예방정비 ..  
경주 옥산서원, 유네스코 세계문화..  
경주시, 기업 및 투자유치 촉진 개..  
경주시, 5개 해수욕장 일제 개장  
A중학교, 14명이 1명에게 언어폭력  
日 치벤학원 수학여행단 경주방문  
경주시, 주민공동체 공모사업 공고  
경상북도 외국인근로자 축구대회 ..  
경주시, 업무 분리로 세정업무 ‘..  
문무대왕해양포럼·전국산악자전거..  
경주엑스포 ‘네잎클로버를 찾아라..  
경주시, 농어촌민박협회 회장단 간..  
경주시의회 문화행정위원회 간담회  
경북문화공사, 日특수목적 관광단 ..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75 (2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