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18 오후 03:52:2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문화·교육
전체기사
문화일반
문화
스포츠
기획
행사
교육일반
학교소식
뉴스 > 문화·교육
‘경주문학상’ 정서윤·권상진 선
정서윤 ‘어머니와 고구마’, 권상진 ‘비스듬히’
백순혜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24일(월) 15:12
↑↑ 경주문학상 수상자 권상진 시인(왼쪽), 정서윤 수필가(오른쪽).
ⓒ 황성신문
제7회 경주문학상에 정서윤 수필가의 ‘어머니와 고구마’, 권상진 시인의 ‘비스듬히’가 선정됐다.
경주문학상운영위원회는 지난 17일 경주예술의전당 센텀뷔페에서 ‘제7회 경주문학상’ 시상식을 갖고 문단의 위상을 드높인 경주문학상에 정서윤 수필가와 권상진 시인을 선정했다.
이날 시상식에는 전휘수 한국수력원자력 부사장, 박차양·배진석 도의원, 김상용 경주예총회장과 수상자 가족, 경주문인협회 회원 등 150여명이 자리를 함께했다.
이번 시상은 한국문인협회 경주지부 회원 중 입회 만 5년 이상인 회원과 경주시에 계속해서 5년 이상 거주하고 있는 등단 5년 이상인 기성문인을 대상으로, 2017년 10월부터 2018년 9월까지 국내 문예지 및 '경주문학'에 발표된 작품을 대상으로, 운문은 시와 시조, 동시, 산문은 소설과 수필로 나눠 심사를 했다.
산문부문 심사를 맡은 곽흥렬 수필가는 “‘어머니와 고구마’는 감칠맛 나는 문장으로 서사를 이끌어 가면서 거기다 행간에 사유를 불어넣음으로써 수필적인 미감을 잘 살려내고 있다”며 “고구마 줄기를 통해서 층층시하 힘겨운 시집살이를 슬기롭게 감내해온 어머니의 강인한 생명력과 그리움을 잘 전달하고 있다”고 심사평을 전했다.
운문부문 심사를 맡은 정순영·허형만 시인은 “‘비스듬히’는 우리가 세상을 살아가면서 놓쳐버리기 쉬운 새로운 인지(認知)의 쾌감을 맛보게 한다. ‘비스듬히’가 갖는 의미망을 삶에 적용시키는 상상력이 돋보이며, 깊은 사유, 따뜻한 시인의 심성이 잘 드러나 있다”고 밝혔다.
한편, 경주문학상은 한국수력원자력(주)이 후원하고 경주문학상운영위원회가 주관하며 경주 문단을 활성화시켜 경주문학의 수준을 높이는데 기여하고, 경주가 대한민국 문학의 성지가 되도록 기여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상금은 각 400만원이다
백순혜 기자  
- Copyrights ⓒ황성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지역 중견 D건설업체 시내버스 인수
신체 활동과 스트레스 해소
다스, 美 현대기아차에 5년간 3천70..
‘皇城新聞’, 창간6주년 기념식 개..
김석기 의원, 월성1호기 재가동 하..
2019년 경주농업대학 입학식 열려…
한수원 비정규직, 자회사 전환 합의
3·13 경주시 조합장 13명 당선자 ..
경주시, 2019년 지역주도형 청년일..
봄이 오는 길목
최신뉴스
지역 중견 D건설업체 시내버스 인..  
‘皇城新聞’, 창간6주년 기념식 ..  
2019년 경주농업대학 입학식 열려..  
경주시 대한민국 축구종합센터 1차..  
경주시 주택경기 침체로 신규 주택..  
경주시, 2019년 지역주도형 청년일..  
2018년산 정부 벼 보급종 333톤 공..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역량강화 교육..  
경주시 다문화가족의 친정나들이  
3·13 경주시 조합장 13명 당선자 ..  
김석기 의원, 월성1호기 재가동 하..  
경주시선거관리위원회, 동시조합장..  
동국대경주병원, 신축건물 건립 착..  
복지현장 속으로 찾아가는 통합사..  
한수원, 동남권 에너지 공기업 협..  

인사말 광고문의 제휴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청소년보호정책 구독신청 기사제보
상호: 황성신문 / 사업자등록번호: 505-81-77342/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금성로 375 (2층) / 발행인.편집인: 최남억
mail: tel2200@naver.com / Tel: 054-624-2200 / Fax : 054-624-062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438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남억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